목회서신

목적 군과 수단 양의 사랑 이야기

황의정 목사 0 3,003 2018.05.04 08:35

 모로 가도 서울만 가면 된다한국식 민주주의개발 독제의적 홍길동이런 말들이 우리 사회에 뿌리가 깊습니다우리 사회에 목적을 위하여 수단을 정당화하는 뿌리 깊은 병폐를 드러내는 말들입니다나도 모르는 사이에 짙게 물들어버린 민족 사상입니다.

 

  모로 가도 서울만 가면 된다어떻게든지 좋은 대학만 가라공부만 잘하면 부모님께 무례해도 괜찮다예배를 드리지 않아도 괜찮다탈세를 해도 헌금만 많이 하면 된다도둑질을 해도 잡히지만 않으면 괜찮다지금 한국은 청년 실업자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하지만 좋은 회사에 취직한 사람들의 30% 정도가 처음 몇 달 안에 사표를 던지고 나간답니다좋은 회사에 취직할 지적 능력은 갖추었는데 어려운 상황에 처하여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인내하여 적응할 능력을 갖추지 못한 경우일 것입니다.

 

  의적 홍길동부자들은 도둑이요 가난한 백성들은 뼈골 빠지게 일만하고 약탈과 수탈을 당하여 가난하니 불쌍한 의인이라는 것입니다부자들에게서 도둑질 강도질을 해서라도 빼앗는 것은 응당 받아야 할 벌을 내리는 의로운 심판이고가난한 사람들이 장물(臟物도둑질한 물건)을 받으면 자신의 잃어버린 몫을 되찾는 것이라는 맹랑한 논리 아닐까요그래서 홍길동을 의로운 도둑(의적義賊)이라고 부르는 것입니다국어사전에 불의한 방법으로 모은 재산을 훔쳐다가 가난한 사람들에게 나누어 주는 의로운 도둑이라고 정의하고 있을 정도니까요.

 

  80년대 한참 대학가에서 데모를 많이 할 때에 무탄무석유탄유석-최루탄을 안 쏘면 돌을 안 던지지만 최루탄을 발사하면 돌을 던지겠다는 학생들의 재치 넘치는 선전포고였습니다원래 이 말은 유전무죄무전유죄-돈이 있으면 무죄요돈이 없으면 유죄가 된다는 말을 응용한 것입니다국가에서는 앵무새처럼 되뇌는 말이 있습니다철저히 조사하여 혐의 사실이 드러나면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엄벌에 처하겠다는 것입니다하지만 그 말을 믿는 사람이 누가 있을까요그 말을 하는 당사자도 믿음 없이 해보는 소리 아닐까요?

 

  얼마 전에 존경하는 선배 목사님을 만났습니다그 목사님의 베스트셀러 중에 부끄러운 학점보다 정직한 학점이 낫다는 책이 있습니다이 책은 정말 많은 사람이 읽었답니다목사님들이 책을 써서 경제적으로 이익을 보는 경우가 별로 많지 않은데 이 책은 많은 도움이 되었답니다우리 사회가 목적도 좋고 수단도 좋아야 한다는 생각을 많이 하고 있으며그래야 한다는 당위성을 인정하고 있다는 증거겠지요아니그러려고 안간힘을 쓰는 증거겠지요.

 

  하나님은 참 고지식하신 분이십니다지혜는 많으셔서 창조적인 아이디어가 무궁무진하시지만 목적과 수단의 조화에 목숨을 거신 듯이 보입니다하나님께서 죄인을 사랑하십니다이는 선한 것입니다죄인을 용서하시고 구원하시는 것이 하나님의 사랑이 강권하는 것입니다이것도 선한 목적입니다그런데 하나님의 아들 예수님을 사람으로 보내시되 가장 천한 곳 동굴처럼 생긴 마구간에 태어나게 하셨습니다아무 죄가 없으신 분을 인류의 죄를 뒤집어 씌워서 죄인 중의 가장 큰 죄인을 만들어 십자가에 처형하셨습니다무시무시한 수단을 동원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사실 자기 마음대로 하실 수 있으신 유일한 분이십니다토기장이가 진흙을 가지고 무엇을 만들든지 맘대로 할 수 있습니다진흙이 토기장이에게 왜 나를 이렇게 하느냐고 항의할 수 없습니다이는 하나님께서 친히 하신 말씀입니다그러나 하나님 스스로 정하신 공의로운 질서를 어기지 않으시고누가 하나님께 강요하지 않지만 스스로 그 질서를 지키시는 분이십니다하나님께 목적을 들어 수단을 정당화하려는 시도는 무의미합니다하나님은 우리의 화려한 목적에 현혹되는 분이 아니십니다.

 

  그리스도인들참으로 신앙하고 참 신앙으로 사는 사람들은 언제나 목적과 수단의 조화를 고민하였습니다나무도 좋고 열매도 좋다고 하든지나무도 나쁘고 열매도 안 좋다고 해야 합니다훌륭한 목적 군이 추한 수단 양을 만나면 재앙입니다훌륭한 수단 양이 추하고 못난 목적 군을 만나는 것도 슬픈 일입니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하나님 나라를 위하여 사는 것이 성도의 목적입니다예수님은 좋은데 교회는 싫다성경은 좋은데 기독교인은 싫다혹시 목적은 화려한데 수단이 초라하고 빈약하지는 않나요화려하고 장엄한 예배당을 지어도 회개하는 사람이 없는 것은 왜지요믿음과 삶이 조화로워야지요그게 고민입니다사랑하는 성도 여러분이 고민이 날로 깊어갑니다주님 다시 오실 날은 점점 빠르게 다가오는데 교회는 날로 초라해져가니 이를 어쩌면 좋을까요하나님우릴 불쌍히 여겨주옵소서우릴 불쌍히 여겨주옵소서!

 

                                                   

강한 둘로스 교회의 행복한 담임목사 황의정 드림

Comments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16 명
  • 오늘 방문자 206 명
  • 어제 방문자 274 명
  • 최대 방문자 1,115 명
  • 전체 방문자 413,258 명
  • 전체 게시물 535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